동영상강좌


동영상강좌 목록

노래할 때 후두 안정화 시키는 의미 - 정현샘

페이지 정보

음치기박치기 19-12-12 13:54 101회 0건

본문


5eb3f9bd51fd1e90d7feb6bdd3762a5b.jpg



지난 12년간 지켜온 약속.

노래에 맺힌 을 풀어드리는 음치기박치기 수원 본점입니다.

노래할 때 후두가 올라가지 못하도록 고정을 시키라는 말을 많이 들어봤을 겁니다.

근데, 이게 어떻게 가능할까요?

평상시 말할 때나 편안한 상태로 힘 빼고 있으면 후두가 제자리에 위치해 있지만, 노래를 부르게 되면 음정을 내야 하기 때문에 고음으로 올라갈수록 후두는 같이 올라가게 됩니다.

훈련이 안된 일반인들에게 누구나 다 나타나는 당연한 신체적 현상이죠.

고음을 내기 위한 가창에 쓰이는 근육이 발달이 안 되어 있기에 외부 근육이 개입이 되어 후두를 올려주는 작용은 발성연습을 하지 않으면 당연히 나타나는 현상이기에 후두가 올라간다고 고민할 필요는 없습니다.

해결법은 연습을 하면 되는 것이니까요.

단지, 문제는 개념을 잘못 알고 있다는 것입니다.

편안한 상태에서는 후두가 안정되어 있지만, 외부 근육이 작용하는 순간 조이게 되고 그로 인한 결과물로 후두가 올라가게 됩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고음에서도 저음일 때처럼 힘을 빼주는 연습을 하면 후두가 고정되도록 지지해주는 내부 근육이 서서히 발달하게 됩니다.

하지만, 대부분이 후두를 고정시키기 위해 힘을 줘서 잡아두기 때문에 해결이 안 되는 것입니다.

힘을 빼야 해결되는데, 힘을 더 주고 있으니 어떻게 후두를 내리고 노래를 부를 수 있냐는 얘기가 나오는 것입니다.

처음에 힘을 빼기에 소리 또한 당연히 약하게 나오겠죠.

그러다가 내부 근육이 발달하면 힘을 줘도 후두가 안정된 상태를 유지할 수 있기에 서서히 소리는 단단해집니다.

그 처음 소리가 힘이 없다고 자꾸 강한 소리. 즉, 처음부터 힘 있는 소리를 내려고 하다 보니 해결이 안 되는 것이지요.

후두가 편안한 상태에서 강한 소리가 나오기까지는 이렇게 시간이 반드시 필요한 부분입니다.

그 점을 인정하고 연습하시면 조금씩 내가 원하는 소리를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럼, 영상강의를 통해 좀 더 자세하게 후두에 관한 불편한 진실을 배워보도록 하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